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뉴스 동부취재본부
보성군 ‘웰빙 햇감자’ 수확 한창 총165억 원 농가소득 예상
보성군 ‘웰빙 햇감자’ 수확 한창 총165억 원 농가소득 예상

회천·득량면 970여ha…2만2천여 톤 수확

보성군‘웰빙햇감자’수확한창 (2)
보성군 회천면과 득량면 들녘에서 햇감자 수확이 한창이다.<사진>

5월 말 수확을 시작한 보성감자는 6월 초순부터 본격적인 수확에 돌입해 현재 90% 정도 출하가 완료된 상태다.

전남 최대 주산지인 득량만 청정지역에서 재배되는 보성감자는 토질이 우수한 황토에서 자라 품질이 우수하며, 일조량이 풍부한 득량만 해양성 기후의 영향으로 맛과 영양이 최고다.

또한, 철분, 칼륨, 마그네슘 등 무기질이 풍부해 남녀노소 모두가 좋아하는 웰빙 기호식품으로 인기가 좋다.

현재 수확중인 ‘수미’품종은 전, 반찬 등에 두루 쓰이며, 쪄서 먹으면 맛이 좋아 간식용으로도 인기가 좋다.

보성감자는 회천면, 득량면을 중심으로 970여ha의 면적에서 2만2천여 톤의 수확량을 올릴 것으로 보여 총165억 원의 농가소득을 올릴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군 관계자에 따르면 “고품질 보성감자는 오랜 시간 소비자와 신뢰를 쌓아 수도권 및 대도시의 대형마트와 백화점에 납품되어 지역경제에 큰 도움이 되고 있는 효자작목”이라고 말했다.

보성군에서 수확한 감자는 보성군 농특산물 쇼핑몰 ‘보성몰’에서 구입 가능하며 지난 12일부터 26일까지 15일간은 특별 할인행사도 진행하고 있다.

한편, 감자는 주성분이 녹말인 알카리성 식품으로 체질개선에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예로부터 자양분이 풍부하고 해독과 진정효과가 탁월하다고 알려져 있다. 동부취재본부/기경범 기자 kgb@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경범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