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완도
‘블루플래그’ 완도 명사십리서 해양치유
‘블루플래그’ 완도 명사십리서 해양치유

모래찜질·다시마 풀장 등 프로그램 운영

clip20190710112249
완도 명사십리 해변 요가.
전남 완도군이 국내 최초로 안전하고 친환경적인 해수욕장에 인증하는 블루플래그를 획득한 신지명사십리해수욕장에서 다채로운 해양치유프로그램을 운영한다.

10일 완도군에 따르면 오는 19일부터 한 달 간 모래찜질 등 8종의 해양치유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주요 프로그램은 모래찜질을 비롯해 다시마 풀장, 비치바스켓 체험, 노르딕워킹, 해변 요가, 필라테스, 해변 댄스, 명상 등이다. 다시마 풀장은 백사장에 에어풀장을 설치하고 당일 날 채취한 싱싱한 다시마를 풀장에서 직접 만져보고 피부에 붙이는 체험으로 가정이나 해수탕에서 즐겨하는 다시마 목욕을 대형 풀장에서 할 수 있다.

모래찜질은 햇볕에 따끈하게 데워진 모래를 덮고 음악을 들으며 모래 사우나를 즐길 수 있는 체험이다. 비치바스켓은 독일 등 유럽 해변에서는 흔히 볼 수 있는 의자이나 국내에서 최초로 명사십리 해변에 설치하여 시원한 해풍을 맞으며 휴식을 취하거나 멍 때리기를 할 수 있다.

이밖에도 백사장에서 국내 유명 강사가 지도하는 노르딕워킹, 필라테스, 요가, 해변댄스, 명상 프로그램도 함께 운영한다.

자세한 운영 사항은 완도군 홈페이지 및 완도군청 해양치유산업과에 문의하면 확인할 수 있으며 당일 현장 신청도 가능하다.


완도/김동관 기자 kdg@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