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선수촌·남부대 주경기장에 광주관광안내센터 운영광주시, 수영대회 기간 관광·맛집·홈스테이·공연 등 안내

선수촌·남부대 주경기장에 광주관광안내센터 운영
광주시, 수영대회 기간 관광·맛집·홈스테이·공연 등 안내
 

사진_수영대회100배즐기기_아시아문화전당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선수촌·남부대 주경기장에 광주관광안내센터 운영 광주광역시는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기간 동안 선수촌과 남부대 주경기장에 광주관광안내센터를 특별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광주관광안내센터는 선수촌 월컴센터와 광장 부스, 남부대학교 주경기장에서는 마켓스트리트 A구역에서 각각 운영돼 참가자 및 방문객들에게 관광 편의를 제공한다.

선수촌 내 관광안내센터는 지난 5일부터 운영 중이며(운영시간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남부대학교 주경기장 관광안내센터는 12일부터 운영된다.(운영시간 오전 10시부터 오후 10시까지) 광주관광안내센터에서는 관광지, 맛집, 홈스테이, 공연, 교통수단 등 광주관광종합정보를 안내하며 광주시티투어 및 수영대회 특별 투어 상품도 판매한다.

광주시티투어버스는 ▲무등산국립공원, 원효사, 전통문화관 등을 활용한 전통문화체험 ▲서창한옥마을과 남도향토음식박물관 등을 활용한 전통음식만들기 체험 ▲수영대회기간 매일 공연이 예정된 광주공연마루에서의 전통국악공연 관람 등으로 구성되며 수영선수권대회가 열리는 7월 중 4회, 마스터즈 대회가 열리는 8월 중 10회 등 총 14회가 운영된다.

수영대회 특별 투어는 ▲양림동역사문화마을, 국립아시아문화전당, 비움박물관, 국립5·18민주묘지, 광주공연마루 상설공연관람으로 구성된 광주투어코스 ▲죽녹원, 소쇄원, 광주호수생태원, 환벽당, 국립5·18민주묘지로 구성된 생태·민주코스 ▲내장산국립공원, 전주한옥마을, 남원 광한루로 구성된 전통·문화코스 등 7개 코스가 있으며, 수영선수권대회가 열리는 7월 중 6회, 마스터즈 대회가 열리는 8월 중에는 대회기간동안 매일 운영된다.

이명순 시 관광진흥과장은 “광주세계수영권대회를 찾는 외국인 관광객들에게 광주의 매력을 알리기 위해 다양한 관광상품을 개발·홍보했다”며 “수영대회 기간 동안 외국인들에게 관광서비스 안내 등 편의를 제공해 광주 관광 이미지가 제고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치남 기자 ocn@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치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