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한전·10개 자회사, 광주세계수영 공식 후원김종갑 한전대표 “안정적 전력공급 등 다양한 지원책 검토”

한전·10개 자회사, 광주세계수영 공식 후원
김종갑 한전대표 “안정적 전력공급 등 다양한 지원책 검토”
 

12일자 한전 협약식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수영대회 한국전력 후원 협약식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12일 오전 시청 3층 비즈니스룸에서 열린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한국전력 후원 협약식’에 참석해 협약서 서명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선관 한국전력 상생협력처장, 이용섭 시장, 김종갑 한국전력 사장, 이병훈 광주시 문화경제부시장./광주광역시 제공

한국전력공사가 광주수영대회 성공 개최를 위해 힘을 보태기로 했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는 12일 광주광역시청에서 이용섭 조직위원장과 김종갑 한국전력공사 대표이사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력부문 공식 후원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조직위는 한전에게 National Sponsor(국내 스폰서)의 지위를 부여하고,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지식재산권인 로고와 마스코트 및 공식후원사 명칭을 각종 홍보물에 활용할 수 있는 권리를 제공키로 했다.

특히, 이번 협약은 한전의 10개의 자회사가 공동으로 기금을 조성, 대회를 후원하는 뜻깊은 의미를 갖고 있다.11개사는 한전을 비롯해 한국수력원자력, 한국남동발전, 한국중부발전, 한국서부발전, 한국남부발전, 한국동서발전, 한국전력기술, 한전KPS, 한전원자력연료, 한전KDN 등이다.

김종갑 대표는 “200여 개국이 참가하는 세계적인 수영축제에 기여할 수 있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성공적인 대회 개최를 위해 안정적 전력공급 등 다양한 지원책을 검토 하겠다”고 밝혔다.

조직위원장인 이용섭 광주시장은 “국가행사에 아낌없는 지원을 해주신 10개 한전 자회사 및 임직원 여러분께 다시 한 번 감사드린다”며 “오늘 개회식으로 시작하는 세계수영선수권대회가 꼭 성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전은 지난 평창동계올림픽을 포함해 각종 국제 체육행사에 후원사로 참여하고 있다. /오치남 기자 ocn@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치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