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광주 평동농협, 두부가공사업소 준공식 ‘성황’
광주 평동농협, 두부가공사업소 준공식 ‘성황’

“지역 콩 생산농가 판로 개척 해소 도움”
평동농협 두부가공사업소 준공식
광주 평동농협(조합장 김익찬)은 최근 본점 주차장 특설무대에서 농가소득증대를 위한 두부가공사업소 준공식과 조합원을 위한 어울림 한마당를 개최했다고 28일 밝혔다. 사진은 평동농협 두부가공사업소 준공식. /농협광주본부 제공
광주 평동농협(조합장 김익찬)은 최근 본점 주차장 특설무대에서 농가소득증대를 위한 두부가공사업소 준공식과 조합원을 위한 어울림 한마당를 개최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날 행사는 김병원 농협중앙회장, 김동철 국회의원(광산구갑), 김삼호 광산구청장, 이석형 산림조합중앙회장, 김익주 광주광역시 시의원, 광산구의원, 광주·전남지역 조합장, 각 기관단체장을 비롯한 농업인조합원과 지역민 등 1천명이 참석했다.

평동농협은 이번 두부가공사업소 개장으로 총사업비 2억원 규모 지자체협력사업으로 준공, 지역 콩 생산농가의 판로개척 해소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농가 계약재배로 안정적 소득창출의 기반을 마련하고 농가에 우수품종 공급을 통한 고품질 두부와 특색있는 두부(강황부두 등) 생산으로 연 매출 4억여원을 목표로 학교급식 및 군부대 납품을 추진중이다.

김익찬 조합장은 “평동농협은 로컬푸드직매장으로 지역농산물 유통을 선도하고 다품종 소량생산 영세농의 농산물 판매를 위한 두부가공사업소 준공과 가공품 Haccp인증을 받아 중소농과 여성농의 농가소득증대에 큰도움이 되도록 농협이 더욱 앞장 서 나가겠다”고 밝혔다.
/임소연 기자 lsy@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