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화순
화순군 ‘빈 용기 보증금 제도 활성화’ 캠페인
화순군,‘빈 용기 보증금 제도 활성화’캠페인

화순 내고장
전남 화순군은 최근 막을 올린 국화향연 축제장에서 한국순환자원유통지원센터와 함께 ‘빈 용기 보증금 제도’ 활성화를 위한 캠페인을 펼쳤다고 7일 밝혔다.<사진>

‘빈 용기 보증금 제도’는 빈 병 회수와 재사용을 촉진하기 위한 곳이다. 유리병으로 된 소주, 맥주, 음료 등 빈 병을 반환하면 보증금을 돌려주는 제도다.

보증금은 용기에 부착된 라벨을 통해 금액을 확인할 수 있다. 2017년 1월 1일 이후 생산된 제품부터 소주병(400㎖ 미만)은 40원에서 100원으로, 맥주병(400㎖ 이상)은 50원에서 130원으로 대폭 인상됐다.

소비자는 빈 용기가 파손되거나 이물질이 혼입되지 않도록 주의해 반환해야 한다. 1인당 하루에 30병 이상을 반환할 때는 반환 소매점에서 구매했다는 영수증을 제출해야 반환할 수 있다.


중·서부취재본부/안세훈 기자 ash@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세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