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카페 드롭탑, 11번가 ‘십일절’925 아메리카노 990원 마지막 찬스
카페 드롭탑, 11번가 ‘십일절’925 아메리카노 990원 마지막 찬스

드롭탑 11번가 프로모션
드롭탑 제공
카페 드롭탑이 오픈마켓 11번가 ‘십일절 페스티벌’에 참가해 인기 메뉴를 파격적인 가격에 선보인다.

11월 11일 24시간 동안 2만 명의 고객에게 ‘925 아메리카노’를 기존 4,100원에서 약 75% 할인된 가격인 990원에 판매한다. ‘925 카페라떼’를 기존 4천600원에서 1천 원 할인된 3천600원에 구매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한다.

카페 드롭탑은 925아메리카노 출시 이후, 홈페이지에서 925블렌드 925원 판매 프로모션을 10월까지 진행했다. 이번 11번가 프로모션은 출시 이후 마지막으로 스페셜티 아메리카노를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절호의 찬스이다.

이와 함께 드롭탑의 독자적인 레시피로 완성한 시그니처 커피 ‘925 아인슈페너’ 2종도 할인 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 ‘925 아인슈페너 아메리카노’는 925 블렌드 샷에 시그니처 크림을 올려 달콤쌉싸름한 맛을 느낄 수 있으며, ‘925 아인슈페너 라떼’는 시그니처 크림의 달콤함과 부드러운 우유의 맛이 일품이다.

11일 4시부터는 4천 명 대상으로 ‘925 아인슈페너 라떼’를 기존 5천100원에서 50% 할인된 가격인 2천550원에 만나볼 수 있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925 아인슈페너 아메리카노’는 11일 24시간 동안 기존 4천800원에서 1천 원 할인된 3천800원에 판매한다. 반값딜은 새벽 4시와, 오후 9시 두 번 오픈이 된다.

프로모션 쿠폰 사용 시에는 기타 적립이나 중복 할인이 제한되며, 유효기간은 오는 12월 15일까지다.

카페 드롭탑 관계자는 “925블렌드는 925번의 실험을 통해 탄생한 커피로, 국내 커피 전문가에게 최고의 맛으로 평가받은 커피이다. 이번 할인 프로모션을 통해 마지막으로 925블렌드를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기회를 소비자에게 드리고자 한다”며 “이번에는 유통가 대형 할인 시즌을 맞아 파격적인 가격에 인기 메뉴를 만나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게 됐다”고 말했다.
/오승현 기자 romi0328@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승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