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이용섭 광주시장 "행정부시장 등 영장 청구, 참담…시민들께 죄송"“어렵지만 민간공원 특례사업 반드시 성공시켜야 한다”

이용섭 광주시장 “부시장 등 영장 청구, 참담…시민들께 죄송”

“검찰 수사에 동요하지 말고 현안 업무에 최선 다해주길”

“어렵지만 민간공원 특례사업 반드시 성공시켜야 한다”

이용섭 시장-얼굴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12일 민간공원 특례사업을 수사하는 검찰의 부시장 등에 대한 영장 청구와 관련, 시민들에게 사죄했다.

이 시장은 이날 확대 간부회의에서 “광주검찰청이 어제 정종제 행정부시장과 윤영렬 감사위원장에 대해 민간공원특례사업과 관련해 직권남용 등의 혐의로 사전 구속영장을 청구했다”면서 “무엇보다도 시민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정말 송구스럽다”고 밝혔다. 이어 “저 역시 오랜 공직생활을 해왔지만 이런 경우는 처음이라서 당혹스러움을 넘어 참담한 심정”이라고 말했다.

이 시장은 “공직자에게 치명적 불명예를 안겨주는 구속영장이 청구되었으니 이분들이 받았을 충격은 이루 말로 표현할 수 없을 것”이라며 “참으로 유감스럽고 안타깝다”고 비통한 심경을 밝혔다.

이 시장은 “두 분은 평생을 국가발전과 국민을 위해 봉사해왔고, 공직 선후배들과 주변으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고 있는 모범적인 공직자”라고 주장했다.

이 시장은 “검찰수사로 인해 위축되어 업무를 관행적·소극적으로 처리하고 광주발전을 위해 절실한 변화와 혁신을 기피하는 일이 있어서는 결단코 안될 것”이라며 “간부들을 중심으로 똘똘 뭉쳐 흔들리지 말고 현안 업무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주문했다.

이 시장은 “이번 일로 최대 규모의 중앙공원 등이 도시공원에서 제외되는 최악의 상황이 온다면 시민들의 삶에 엄청난 피해를 가져올 것”이라며 “어려운 여건이지만 반드시 민간공원 특례사업을 성공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오치남 기자 ocn@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치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건축사이춘화 2019-11-12 19:27:35

    살인마 인간백정 전두환비서
    이용섭 광주시장 책임져야지?
    왜? 호반에 동생이 계속 철근
    팔아야 해? 조국 동생 봤어?
    쓰레기차를 치우니 똥차 등장!!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