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닥터Q 병원탐방
전남대병원 순환기내과 SCI 논문 100편 돌파
전남대병원 순환기내과 SCI 논문 100편 돌파

올해 국내 최고 수준 의료 연구 성과 입증

‘17년 연속 최다 논문 발표’ 이은 쾌거

전남대학교 순환기내과가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SCI 논문 100편을 발표하며 전국 최고 연구팀의 명성을 이어갔다.

순환기내과는 지난 17일자로 발표한 ‘심인성 쇼크 심근경색증 환자에서 다혈관 중재술 후 장기간 임상경과’라는 제목의 논문이 미국심장학회지에 게재됨으로써 올해 100번째 SCI 논문이라는 놀라운 성과를 거뒀다.

특히 지난 10월 추계대한심장학회에서 총 92편의 논문 발표로 기록한 ‘17년 연속 최다 논문 발표’에 이은 또 다른 쾌거로써 명실상부한 국내 최고수준의 연구를 펼치고 있음을 다시 한번 입증하게 됐다.

이같은 실적은 전남대병원 순환기내과와 심혈관계 융합연구센터 의료진 및 연구진의 의료연구에 대한 식지 않는 열정이 있어 가능했다.

현재까지 국내외 학회지에 총 1천500여편의 논문을 게재한 순환기내과의 저력은 바로 국내에서 가장 많은 급성 심근경색증 환자 치료와 최다 심장혈관중재술에서 비롯된다.

전남대병원의 심장중재술은 지난 1987년부터 시작해 매년 최다 기록행진을 하고 있으며, 올해는 1월부터 11월까지 총 4천320건을 돌파해 기록 경신의 기쁨을 누리기도 했다. 또 지난 2003년부터는 매년 광주국제심장중재술을 개최하면서 국내외 의료계로부터 큰 관심을 받고 있으며, 세계 최초로 ‘전남대학교병원 스텐트’라는 대학병원이름의 스텐트를 개발해 미국특허를 등록한 바 있다.
/심진석 기자 mourn2@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