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광주고용노동청, 광주도시철도 안전보건 실태 점검

광주고용노동청, 광주도시철도 안전보건 실태 점검
2호선 공사 현장 점검·현장 책임자 간담회

clip20191217112037
 

광주고용노동청은 18일 오후 건설사고 예방을 위해 ‘광주 도시철도 2호선 1단계 5공구’ 현장을 방문해 ㈜한화건설로부터 공사 진행 상황과 공정별 위험요소, 중점 안전관리계획을 청취하고 현장 안전보건 실태를 점검한다.

현장 점검 후 오후 3시부터는 발주기관인 광주 도시철도 건설본부에서 기술부장, 안전실장, 1단계 1~6공구 시공사 현장소장 등과 간담회를 갖고 사업 현황과 중점 안전보건관리 방안을 공유할 예정이다.

이날 간담회에서 광주시 도시철도 건설본부는 2호선 건설사업과 안전관리 추진현황을 설명하고 시공사는 공구별 공사현황·안전관리계획을 발표한 뒤 전체 참석자가 중점 안전보건관리 방안을 협의하게 된다.

광주고용노동청은 산재예방 이행 상태와 발주자·현장 책임자의 안전관리 의지를 확인하고 도시철도 현장에서 건설업 사망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적극 노력해 줄 것을 당부부할 것으로 알려졌다.

강현철 광주고용토동청장은 “2022년까지 산재 사망사고를 절반으로 줄이기 위해서는 건설업에서 사망사고를 줄이는 것이 핵심이고 이를 위해서는 안전관리 여력이 있는 대형 건설업체가 모범을 보여야 한다”고 강조할 계획이다.

또 발주기관 및 현장 책임자에게 “개정 산업안전보건법은 발주자의 책임을 강화하고 하청의 안전관리에 대해서도 원청에서 책임을 지도록 하고 있으므로 발주자, 원하청 구분 없이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할 것으로 전해졌다./박재일 기자 jip@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