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에어서울, ‘기내 무료 VOD 서비스’ 시작
에어서울, ‘기내 무료 VOD 서비스’ 시작

서비스 차별화 위해 LCC 중 최초

인기 영화·드라마·예능 프로그램 등
사진1. 에어서울 기내 VOD 서비스 홍보 사진
에어서울 제공
에어서울(대표 조규영)이 2월 1일부터 국제선 전 노선에서 기내 VOD서비스를 본격적으로 시작한다고 22일 밝혔다.

에어서울은 지난 10월부터 LCC 중에서는 최초로 기내 모니터를 통해 영화 등의 상영물을 시청할 수 있는 ‘하늘 위 영화관’ 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다.

이제까지는 동남아 일부 노선에서 지정된 영화만을 시청할 수 있었으나, 오는 2월 1일부터는 상영 영화가 추가되고 인기 드라마와 예능 프로그램 등 시청할 수 있는 콘텐츠가 대폭 확대되어, 개인 취향에 맞게 보고 싶은 프로그램을 선정할 수 있다.

기내 VOD 서비스는 일본, 중국, 동남아, 괌 등 에어서울의 국제선 전 노선에서 시행할 예정이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에어서울은 이제까지 LCC다운 최저 운임을 유지하면서도, 넓은 좌석, 영화 상영 서비스, 무료 게임기 대여 등 기내 차별화 서비스를 추구해왔다”며 “지난 10월 기내 영화 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승객들이 만족도가 무척 높아, 본격적으로 VOD 서비스를 시작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임소연 기자 lsy@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