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박지원 "민주당 제1당 빼앗길 수 있어"“비례정당 시간 늦어…민생당, 민생 최우선 표방”

박지원 “민주당 제1당 빼앗길 수 있어”
“비례정당 시간 늦어…민생당, 민생 최우선 표방”
 

박지원
민생당 박지원 의원

새로이 합당된 민생당 소속 박지원 의원이 오는 4·15 총선에서 더불어민주당이 국회 제1당을 빼앗길 수 있다고 전망했다.

박 의원은 25일 오전 YTN 라디오 ‘노영희의 출발 새아침’에 출연해 “저는 미래한국당이 생길 때 민주당도 비례 민주당을 만들었어야 한다고 했는데 민주당에서 당시는 그렇게 비판하고 이제 와서 비례민주당을 만들겠다는 것은 명분도 시간도 잃은 것”이라며 “원내 제1당을 넘겨 줄 경우 무엇을 할 수 있는가를 걱정해야 하는데, 민주당은 그런 생각이 없는 것 같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선거는 이기려고 하는 거다. ‘이에는 이’ 라는 생각으로 미래민주당 창당을 제가 강하게 권했는데 명분도 없고 절대 ‘꼼수당’은 하지 않겠다고 했는데 이제 와서 위성정당을 만든다고 하는 것은 집권여당으로서 옳지 않은 일”이라며 지적했다.

박 의원은 바른미래당, 대안정당, 민주평화당의 합당에 대해 “어제 합당을 했고 당명을 민생당이라고 했다”며 “부르기 쉽고 기억하기 쉬운 아주 좋은 당명이고, 우리는 그 동안 줄기차게 정쟁보다는 국민과 민생 속으로 들어가야 한다는 말을 해 왔기 때문에 이러한 당명이 탄생하게 된 것”이라고 당명을 짓게된 배경을 설명했다.

박 의원은 “민생당은 호남에서 민주당과 일대일 구도로 경쟁하고, 비호남지역에서는 진보 정권 재창출을 위해서라도 연합해야 한다는 입장”이라며 “그러나 민주당이 4+1 때는 몰라도 지금은 오만해 그러한 말을 듣지 않는 것 같고, 그렇다면 우리도 우리의 길을 가야 한다”고 밝혔다. 서울/노정훈 기자 hun7334@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