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신안
신안농협, 코로나19 위기 극복 동참
신안농협, 코로나19 위기 극복 동참

농업인·조합원에 흑마늘 진액 지원

신안농협
전남 신안농협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업인, 조합원을 위해 발 벗고 나섰다.

10일 신안농협에 따르면 전날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극복을 위해 농업인과 조합원 등 3천여 농가에 지역 특산품인 흑마늘 진액을 전달했다.<사진>

농산물 가격이 하락세를 보이고 있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위해 마늘 소비 촉진 운동을 전개하고 농업인의 면역력 증강을 도모하겠다는 취지다.

특히 이동치 신한농협 조합장과 임직원들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마스크의 공적 판매 물량 외에 제조업체와의 계약을 추진 중이다.

추가로 물량을 확보해 암태, 자은, 안좌, 팔금 지역의 농업인과 조합원을 비롯 취약계층에게 구입, 편의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 유선방송과 문자를 통해 농업인에게 적극 홍보하고 위험지역 출장과 회의를 자제하고 있다.

신안농협은 경기 침체에 따른 농업인, 조합원의 시름을 덜고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신소득 작물 발굴과 시범포 단지 육성을 위한 고품질 농산물 재배기술 교육도 실시했다.

이동치 조합장은 “이번 코로나19 사태에서 부각된 ‘마늘’의 중요성을 대대적으로 홍보해 우리 농산물 제값 받기 운동의 일환으로 이어져 농가소득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다”고 말했다.

또 이 조합장은 “우리 농협 발전에는 조합원들의 노고와 희생이 있었다”며 “농업인, 조합원이 건강을 유지하고 행복한 노후생활을 이어갈 수 있도록 앞으로도 각종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신안/박장균 기자 jkjh112@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장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