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완도
완도군, 외국인 근로자 마스크 배부
완도군, 외국인 근로자 마스크 배부

코로나19 예방·확산 방지

완도
전남 완도군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 취약계층인 지역내 외국인들에게 면 마스크 2천164개를 배부했다고 25일 밝혔다.<사진>

최근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진자가 늘고 있어 국내 체류 외국인들은 마스크 구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특히 건강보험에 가입되지 않은 6개월 미만 체류 외국인들은 마스크 구매가 불가능해 불편을 호소하고 있다.

완도군은 면 마스크 2천164개를 구입, 관내 음식점·양식업 종사자 등 외국인 근로자와 다문화 가정에 배부했다.

완도군은 외국인 근로자 생활공간 방역은 물론 읍·면에서 외국인 근로자 근무 현장을 찾아 개인위생 수칙 준수 점검, 발열 체크 등을 통해 코로나19 예방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불법 체류 외국인 근로자들도 내국인과 마찬가지로 코로나19 감염 여부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관내 보건의료원과 대성병원에 선별진료소를 설치했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서는 주민과 함께하는 선제적 대응이 중요하므로 관내 체류 외국인들도 코로나19 예방 수칙을 철저히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완도/김동관 기자 kdg@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