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코로나19 고통 분담" 이용섭 시장, 1천200만원 기부
“코로나19 고통 분담” 이용섭 시장, 1천200만원 기부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4개월분 급여 30% 기탁

“나눔·연대의 광주정신 실천…코로나 극복 원동력”

200326 시장 급여 반납 기탁식 DSC_7255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26일 오후 시청 3층 접견실에서 코로나19 위기에 따른 고통분담을 위해 4개월 총 급여의 30%인 1천200만원을 전달한 후 한상원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광주광역시 제공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26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과 고통을 함께 하기 위해 1천200만원을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했다.

이 시장은 이날 오후 광주시청 접견실에서 4개월분 총 급여의 30%인 1천200만원을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이 시장은 월급의 30%를 넉 달 동안 기부할 계획이었으나 적은 금액이나마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에게 빨리 전달되도록 4개월분을 미리 기부키로 했다.

이 시장은 “그동안 우리 시민들께서 보여주신 십시일반의 힘과 지혜는 코로나19 사태의 종식을 앞당기고 우리 사회가 다시 일어서는 원동력이 될 것이다”고 밝혔다.

이어 “저는 더욱 비상한 각오로 물샐 틈 없는 지역 내 방역안전망을 갖춰 지역사회 감염을 차단하고, 다른 한편으로는 촘촘한 경제안정시스템을 구축함으로써 시민의 건강과 서민경제를 동시에 지켜내겠다”고 다짐했다.

이 시장이 기부한 급여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재난 취약계층·지역경제 활성화에 쓰여질 예정이다.

한편, 이용섭 시장은 코로나19 고통받고 있는 대구 환자들을 위해 가장 먼저 ‘병상연대’를 제안하는 등 위기의 순간에 솔선수범의 리더십을 발휘해 나눔과 연대의 분위기를 확산시키고 있다. /정세영 기자 jsy@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