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식음료업계 ‘실감세대’ 사로잡는 오감만족 제품 열풍
식음료업계 ‘실감세대’ 사로잡는 오감만족 제품 열풍

최근 식음료업계는 감각적 경험을 추구하는 MZ세대의 입맛 공략으로 분주하다. 20대 중반부터 30대 중·후반을 포함한 밀레니얼 세대와 10대부터 20대 초반까지의 Z세대를 아우르는 MZ세대는 기성 세대와는 확연히 다른 특성을 가지고 있다.

MZ세대의 다양한 특징 중 하나는 바로 이들이 ‘실감(實感)’을 소비하는 세대라는 점이다. 디지털 시대에서 나고 자란 이들은 이전에는 경험하지 못한 새롭고 실제와 같은 감각을 추구하며 소비한다. 식음료업계는 이러한 MZ세대의 특징을 반영해 오감을 만족시키며 새로운 경험을 선사하는 다양한 제품들을 출시하고 있다.

■코카-콜라사 ‘스프라이트 익스트림’

[이미지1]코카-콜라사 스프라이트 ‘스프라이트 익스트림’
코카-콜라사 제공
코카-콜라사의 ‘스프라이트 익스트림’은 한층 강화된 탄산으로 한층 강렬한 상쾌함을 선사한다. 최근 출시된 ‘스프라이트 익스트림’은 기존 스프라이트와 비교해 보다 강한 탄산을 주입해 스프라이트 고유의 시원한 상쾌함을 극대화했다. 입안 가득 퍼지는 탄산의 톡 쏘는 시원함과 레몬향의 상쾌함이 오감을 깨우는 강렬함을 선사한다.

제품의 익스트림한 매력을 제품 패키지에 잘 드러나도록 담아 시각적인 강렬함을 더했다. 스프라이트 고유의 시원한 그린 컬러를 메인 컬러로 활용하고, 다이내믹함이 강조된 노란색 스파크에 제품 콘셉트인 ‘익스트림한 순간엔 강렬한 상쾌함!’ 문구를 배치했다. 여기에 화이트 버블 패턴을 가미해 상쾌한 탄산을 시각화했다.

■삼양식품 ‘도전! 불닭비빔면’

20200522_091858
삼양식품 제공
삼양식품 ‘도전!불닭비빔면’은 혀 끝부터 전해지는 극강의 매운 맛을 선사하는 비빔면이다. 제품에는 보다 강렬한 매운 맛을 원하는 소비자를 위해 기본 액상소스와 별도로 도전장 소스를 넣었다. 도전장 소스는 고추의 매운 맛을 측정하는 단위인 스코빌 지수(SHU) 12000 수준으로 청양고추(4000SHU)와 비교해 약 3배 이상 맵기를 자랑한다. 기본 액상소스는 불닭 특유의 매운 맛으로 태양초, 고추장, 동치미 진액 등을 첨가해 2000SHU 수준으로 새콤달콤한 맛을 즐길 수 있다.

■배스킨라빈스 ‘아이스 레모나’

20200522_091909
배스킨라빈스 제공
배스킨라빈스는 경남제약과 협업해 ‘레모나’를 활용한 시즌 한정 아이스크림 ‘아이스 레모나’를 출시했다. 아이스 레모나는 레모나의 주요 성분인 비타민C, 비타민B2, 비타민B6를 함유했다. 한 스쿱 당(115g) 비타민C 일일 권장량의 5배에 달하는 500mg의 비타민C를 포함하고 있다. 레모나 특유의 새콤함으로 오감을 자극하는 신맛을 경험할 수 있다. 특히 ‘레모나 블라스트’는 아이스 레모나에 레모나 2포를 추가로 넣고 갈아 만들어 침샘을 강하게 자극하는 신맛을 경험할 수 있다.

■오리온 ‘아이셔 츄잉캔디 소다맛’

20200522_091921
오리온 제공
오리온 ‘아이셔 츄잉캔디 소다맛’은 1988년 ‘츄잉캔디’로 첫 선을 보인 아이셔의 강한 신맛에 상큼한 소다맛을 더한 츄잉캔디 제품이다. 이빨에 붙지 않는 쫄깃한 식감에 씹는 순간 입 안에서 퍼지는 짜릿한 신 맛을 경험할 수 잇다. 제품 한 케이스로 비타민 1일 영양성분 기준치 100%를 충족시킬 수 있는 것도 특징이다.
/오승현 기자 romi0328@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승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