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광주시, 전기차 충전인프라 확대 보급올해 급속충전기 92기 설치…전기차 이용자 편리성 제고

광주시, 전기차 충전인프라 확대 보급
올해 급속충전기 92기 설치…전기차 이용자 편리성 제고
 

1일자 광주광역시청 청사.
광주광역시청 청사./남도일보 자료사진

광주광역시는 친환경차 확대 보급을 위해 올해 급속충전기 92기를 구축할 예정이라고 24일 밝혔다.

한국에너지공단과 협약한 민간 급속 급속충전기 설치 지원사업은 한국에너지공단에서 설치 비용 50%를 지원하고, 시에서 추가로 500만~1천400만원까지 총 2억원을 투입, 40기(50kW 기준)를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아파트, 주유소, 편의점, 프랜차이즈 식당, 커피숍 등 민간 편의시설에 급속충전기 설치가 가능한 주차면을 확보하고 전기차 공용 급속충전기를 설치하는 민간충전사업자다.

지원을 희망하는 민간 급속충전기 설치 사업자는 시 홈페이지 고시공고를 참고해 신청하면 된다.

이와 함께, 환경부 공공기관 대상 공공 급속충전기 보급 사업은 20기가 설치 중이고 올해 32기를 신청해 총 52기가 설치될 예정이다.

정동훈 광주시 기후대기과장은 “대기환경을 개선하고 미래산업 성장을 위해 계속 전기차 충전인프라를 확충할 예정”이라며 “친환경 자동차인 전기자동차 이용에 적극 관심을 가져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시는 환경부, 산업통상자원부와 함께 지난해까지 전기자동차 2천458대를 보급하고 급속충전기 207기와 완속충전기 1천706기 등 충전기 총 1천913기를 구축했다.
/오치남 기자 ocn@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치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