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이개호 의원, 민주당 최고위원 도전“지역 현안 해결·정치적 대변자 역할”

이개호 의원, 민주당 최고위원 도전
“지역 현안 해결·정치적 대변자 역할”
 

이개호 의원님(프로필용)
더불어민주당 이개호 의원

광주·전남 유일의 3선 의원인 이개호 의원(전남 담양·함평·영광·장성)이 오는 8월 29일 열리는 더불어민주당 전당대회에서 최고위원에 도전한다.

이 의원은 2일 광주지역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광주·전남 지역의 현안과 정치적 목소리를 대변하기 위해서는 한 명 정도는 최고위원이 선출돼야 한다는 지역 정치권의 요구가 많다”면서 “앞으로 더 많은 의견 수렴을 거쳐야 하겠지만 일단 도전해 보는 방향으로 마음을 굳혔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이어 “이낙연 전 총리의 당권 도전 여부와는 별개의 상황이다. 내게 기회가 주어진다면 협치의 정치가 잘 유지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오로지 호남 정치의 도약과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해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의원이 최고위원에 나설 경우 3선 이상 의원들에게 배정되는 ‘국회의 꽃’인 위원장은 포기할 전망이다. 이 의원은 21대 국회에서 상임위로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를 선택해 해당 상임위원장 후보로 거론돼 왔다.

이 의원은 제24회 행정고시에 합격한 뒤 전남 목포시 부시장, 전남도 기획관리실장, 행정안전부 기업협력지원관, 전남도 행정부지사 등을 지냈고 이후 정치에 입문해 민주당 전남도당 위원장, 민주당 최고위원,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등을 지낸 바 있다.

한편, 민주당은 당대표와 최고위원 임기를 하나로 묶어둔 당헌 25조 2항 개정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당권-대권 분리 규정에 따라 당 대표가 사퇴하면 최고위원들도 동반 사퇴해야 한다는 규정을 개정해 최고위원은 임기 2년을 보장하는 방안이다. 서울/노정훈 기자 hun7334@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