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국회 의원회관 보안 시스템 강화3층 이상 층별 스피드 게이트 설치

국회 의원회관 보안 시스템 강화
3층 이상 층별 스피드 게이트 설치
 

제2의원회관
국회 본청과 의원 회관(오른쪽)./뉴시스

국회 의원회관에 대한 보안이 강화된다.

2일 국회사무처는 공용 공간인 1·2층은 자유롭게 통행할 수 있도록 하되, 3층 이상 사무공간에는 보안시스템을 구축해 방문 목적에 맞지 않는 출입은 제한할 수 있도록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앞으로 3층이상 공간은 국회의원과 직원, 국회출입기자 및 행정부 공무원은 의원증, 공무원증, 출입기자증 등으로 자유롭게 출입이 가능하며, 방문인은 방문 목적지가 있는 층에 한해 출입이 가능하게 된다.

현재 국회 의원회관은 1·2층의 세미나실·식당 등 공용공간과, 3층 이상 의원실·사무실 등 사무공간이 구분돼 있지 않다.

이로 인해 안내실에서 방문증을 한 번 발급 받으면 방문 목적과 다르게 회관 내 모든 공간을 다니는 것에 제약이 없었고, 의원실 무단방문·무단취재, 소란 행위 등이 지속적으로 발생했다.

국회사무처에 따르면 의원실 무단방문 신고 건수는 2018년 6건(47명)에서 2019년 23건(74명)으로 증가했다.

실례로 2019년 4월 시민단체 회원 20여명이 2층 세미나실 참석 목적으로 방문증 발급 후 의원실을 기습방문해 점거·농성하는 사건이 발생하기도 했다.

이에 국회사무처는 지난해 9월 ‘의원회관 보안실태 분석 및 개선방안’ 연구용역을 통해 당시 의원회관에 근무하는 국회의원 및 보좌진 전체를 대상으로 의원회관 보안 강화 필요성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설문 조사 결과 “보안을 강화해야 한다”는 응답이 74.0%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노정훈 기자 hun7334@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