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독자투고
남도일보 독자마당-나라사랑 호국보훈의 달에 즈음하여
나라사랑 호국보훈의 달에 즈음하여

김덕형(장성군 장성읍 영천로 164)

나라사랑 호국보훈의 달인 6월이다. 나라와 민족을 위해 공헌하신 분들의 숭고한 뜻을 기려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을 추모하는 뜻깊은 현충일과 6·25기념일이 있는 달이기도 하다. 남북 관계 경색 국면에서 맞이하는 올해 6월은 그 어느 해보다 그 의미가 크다할 것이다. 하지만 언제부터인지 순국선열이나 호국보훈이란 말이 생소해 지면서 그 의미가 퇴색되고 잊혀지고 있는 것 같아 안타깝다.

하지만 이때야말로 투철한 안보의식으로 재무장하여 국가 수호를 위해 공헌하신 유공자 분들에 보답하는 자세로 호국보훈의 달을 맞이해야 한다. 지금 우리가 누리고 있는 자유와 평화는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피와 땀에 의한 숭고한 노력에 의한 것이기 때문이다.

또한 우리 이웃에 거주하는 보훈가족이 어렵게 살아가고 있지는 않는지 되돌아 볼 필요도 있다 할 것이다. 국가와 민족을 위해 헌신한 국가유공자의 희생을 기리고 보답하기 위해서도 혹시라도 있을지 모르는 생계가 곤란한 보훈가족들에 대한 따뜻한 관심과 지원은 더 필요하다고 본다. 호국보훈의 달은 나라를 위해 희생하고 목숨을 바친 분들에 대한 추모 뿐 아니라 나라 사랑을 다지는 뜻 깊은 달이다.

때마침 경찰에서는 올해 6월22일부터 9월19일까지 국가안보를 포함하여 평화사랑을 주제로 하는 공모전을 개최하여 평화에 대한 중요성 고취와 애국심 함양을 도모할 예정에 있다. UCC와 사진, 포스터에 소질이 있는 많은 분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푸짐한 상장과 부상을 받는 기회가 될것으로 기대된다.

해마다 맞이하는 호국·보훈의 달이지만 나라 사랑의 정신이 나날이 희미해져가는 지금 6월 한 달 동안만이라도 국가에 공헌하고 희생하신 분들을 한 번쯤 깊이 생각하고 감사하는 마음을 갖아보자.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명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