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문화
광주와 함께 꾸는 꿈…‘아트광주20’

광주와 함께 꾸는 꿈…‘아트광주20’
올해 11회째 국제미술전람회
동구 예술의 거리·DJ센터서
9월 23일~10월11일 개최
콜렉터·일반 시민 구매의 장

김대중컨벤션센터2
김대중컨벤션센터 전경. /남도일보 자료사진
clip20200609162259
광주국제미술전람회인 ‘아트광주’가 ‘광주와 함께 꾸는 꿈’을 주제로 오는 9월23일부터 10월11일까지 동구 예술의 거리와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사진은 지난해 열린 아트광주19 전시장 모습./남도일도DB

광주국제미술전람회인 ‘아트광주’가 ‘광주와 함께 꾸는 꿈’을 주제로 오는 9월23일부터 10월11일까지 동구 예술의 거리와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올해로 11주년을 맞은 ‘아트광주20’은 국제미술시장의 기능은 유지하면서 운영 범위를 확대했다. 당초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하던 것을 동구 예술의 거리로까지 넓혔다.

9월23일부터 28일까지는 화랑, 작가 화실, 공방 등 미술관련 업체가 다수 입주해 있는 동구 예술의 거리에서 작가 미술장터, 신진작가 쇼룸, 스몰옥션 등을 선보이며, 미술시장 붐업을 유도한다.

예술의 거리 내 화랑을 활용한 작가미술장터와 동구 미로센터에서 펼쳐지는 신진작가 쇼룸은 음악과 작품을 활용한 락앤팝(Rock&Pop) 전시장 연출, 탈장르 작품 전시 및 판매 기회를 제공한다.

이를 통해 신진·청년작가들의 미술시장 진출을 지원하고, 젊은이들과 미술애호가들이 예술의 거리를 방문해 활력을 찾도록 할 계획이다.

전시장에서 펼쳐지는 스몰옥션은 고가의 작품을 구매하는 콜렉터 뿐 아니라, 미술작품에 관심을 갖고 있는 일반 시민들도 소액의 아트작품을 부담 없이 구매하고 소장할 수 있어 미술문화 대중화 확산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10월8일부터 11일까지는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갤러리부스 및 작가부스로 구성되는 아트마당과 특별전인 대기만성전이 개최된다.

미디어아트페스티벌, 광주프린지페스티벌, 아트피크닉, 대인예술야시장 등 문화예술행사는 미디어아트 놀이터 프로젝트로 연계해 운영한다.

이번 행사를 위해 광주시는 지난 5월 공모를 통해 문화예술단체 안다미로를 주관단체로 선정했다.

김준영 광주시 문화관광체육실장은 “올해 열리는 ‘아트광주20’은 동구 예술의 거리에서 운영하고 신진·청년작가의 참여를 접목한 새로운 시도로, 광주미술 생태계의 새로운 도약 발판을 마련하게 된다”며 “‘아트광주’가 예향 광주의 대표 문화행사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세영 기자 jsy@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