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문화
나도 동화 속 주인공!-아시아문화전당 '나의 친구, 그림책' 전시
나도 동화 속 주인공!

亞문화전당‘나의 친구, 그림책’전시

8월30일까지 어린이문화원서

공동체 평화 담은 그림책소개

2020-05-07-어린이문화원 원화 전시회ⓒACI BHT00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과 아시아문화원(ACI)은 오는 8월30일까지 ACC어린이도서관에서 ‘이야기 속 아시아 공동체의 평화’를 주제로 한 ‘나의 친구, 그림책’전시를 진행한다. /아시아문화원 제공
공동체의 가치와 평화의 중요성을 일깨우는 어린이 그림책을 한자리에서 볼 수 있는 전시가 마련됐다.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과 아시아문화원(ACI)은 오는 8월30일까지 ACC어린이도서관에서 ‘이야기 속 아시아 공동체의 평화’를 주제로 한 ‘나의 친구, 그림책’전시를 진행한다.

‘나의 친구, 그림책’ 전시는 어린이가 중앙아시아 문화를 이해하고 세계시민으로 한 걸음 성장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중앙아시아를 포함한 8개국 작가 13명이 글을 쓰고 한국의 그림 작가 13명이 그림을 그리는 공동제작 방식으로 출판한 그림책을 만나볼 수 있다.

특히 올해는 5·18민주화운동 40주년을 기념해 그간 출간된 ‘아시아의 이야기’연속 기획물 중 더불어 살아가는 공동체의 가치·평화의 중요성을 일깨우는 그림책을 중점으로 삼았다.

2020-05-07-어린이문화원 원화 전시회ⓒACI BHT00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과 아시아문화원(ACI)은 오는 8월30일까지 ACC어린이도서관에서 ‘이야기 속 아시아 공동체의 평화’를 주제로 한 ‘나의 친구, 그림책’전시를 진행한다. /아시아문화원 제공
그림책 ‘아산과 우센’은 17~18세기 키르기스 민족 영웅에 관한 이야기를 담고 있다. 적과 싸우며 자신의 고향을 지킨 쌍둥이 형제의 전설을 바탕으로 쓰여졌다. 높은 산을 오르는 흰 새는 밝고 깨끗한 마음을 상징한다. 아산과 우센에 관한 얘기는 흰 새처럼 아이들 모두가 순수한 존재며 좋은 사람들이 세상을 움직일 수 있다는 희망을 들려준다.

더불어, 채색 콜라주를 활용해 나만의 그림책을 만들어보는 전시 연계프로그램 ‘보일까? 말까? 그림책’도 8월28일까지 운영한다.

박태영 ACC 전당장 직무대리는 “코로나19로 장기간 집에서 머물러야했던 어린이들이 가족들과 함께 그림책 나들이를 즐기며, 동화속 주인공이 돼 미래의 예술가로 성장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2020-05-07-어린이문화원 원화 전시회ⓒACI BHT00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과 아시아문화원(ACI)은 오는 8월30일까지 ACC어린이도서관에서 ‘이야기 속 아시아 공동체의 평화’를 주제로 한 ‘나의 친구, 그림책’전시를 진행한다. /아시아문화원 제공
한편, ACC는 개관 이전인 2009년부터 중앙아시아의 실크로드 다섯 나라와 함께 ‘아시아스토리텔링위원회’를 구성해 신화·설화·서사시 등을 공동으로 연구·조사·번역·출판을 해왔다. 지난 2015년부터는 해당 국가의 이야기 작가와 한국 그림 작가가 함께 공동제작 한 ‘아시아 이야기’ 그림책 20종을 한국어·영어·러시아어·현지어로 출판하고 있다.
/김재환 기자 kjh@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