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빛가람 혁신도시
한전-SK렌터카, 전기차 서비스 개발 협력

한전-SK렌터카, 전기차 서비스 개발 협력
스마트 충전 등 기술 개발 추진
 

MOU1
한국전력은 최근 SK렌터카와 ‘전기차 신서비스 개발협력 MOU’를 체결하고 스마트 충전 등 기술 개발에 협력하기로 했다.(사진은 좌측 현몽주 SK렌터카 대표이사·우측 이준호 한전 신재생사업처장) /한국전력 제공

한국전력(이하 한전)은 최근 SK렌터카와 ‘전기차 신서비스 개발협력 MOU’를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주요 협력내용을 보면 ▲한전 전기차 충전기의 제공 ▲스마트 충전(충전 커넥터 연결시 자동적으로 충전요금이 저렴한 시간에 충전이 되고 비싼 시간에는 충전을 중지하는 기술)·V2G (Vehicle to Grid, 전기차 배터리에 저장 된 전력을 이용, 필요할 때 외부 전력망으로 전력을 공급하는 기술) 등 차세대 충전서비스 관련 상품 개발을 주요 골자로 한다.

한전은 SK렌터카에 기업형 충전서비스(다수의 전기차 사용자를 보유한 기업형 고객에게 한전 충전기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게 하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SK렌터카는 한전에서 제공하는 충전기를 활용해 전기 렌터카 상품을 시장에 출시할 계획이다.

특히 충전시간을 미리 예약할 수 있는 예약 충전서비스, 충전기와 전기차의 연결만으로 고객을 인증 할 수 있는 PnC(Plug and Charge)서비스 등 편의기능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협력을 통해 양 기관은 전기 렌터카에 특화된 신서비스를 개발, 전기차 충전시장을 렌터카 분야로 확대함으로써 국내 전기차 충전시장에 활력을 불어 넣을 것으로 기대한다.

이준호 한전 신재생사업처장은 “이번 협력사업은 전기차를 활용해 다양한 서비스를 개발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 줄 수 있는 좋은 선례로 남길 바란다”며 “향후 전기차를 활용한 다양한 서비스가 시장에 도입될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본다”고 밝혔다.

중·서부취재본부/심진석 기자 mourn2@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