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문화
골라골라~ 취향대로 TV드라마를 골라

‘골라골라~’ 취향대로 TV드라마 본다.
스릴러·SF·청춘물 잇따라
SF ‘에스에프 에잇’주목
가을 감성 자극할 ‘앨리스’
상류사회 이면 ‘펜트하우스’

올해 상반기 안방극장은 다소 아쉬움이 감돌았다.

사랑의 불시착·스토브리그·동백꽃 필 무렵 등으로 안방극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했던 지난해와 달리 올해는 ‘부부의 세계’·‘이태원 클라쓰’(JTBC), ‘슬기로운 의사생활’(tvN), ‘한 번 다녀왔습니다’(KBS 2TV) 등을 빼면 이렇다 할 흥행작이 드물었다.

아직 절망하기엔 이르다. 올 하반기엔 두터운 마니아층을 형성하고 있는 시즌제 드라마 후속작을 비롯해 국내에서는 잘 시도되지 않았던 SF 장르극과 로맨틱코미디 등이 안방극장을 찾아온다. 장르별 취향별로 고를 수 있는 하반기 드라마 방영 예정작을 소개한다.

SF8-1
SF 드라마 ‘SF8’ 포스터 /MBC 홈페이지

◇이례적 시도 SF 드라마 ‘SF8’

안방극장에서 이례적으로 시도되는 SF 드라마가 눈길을 끈다. 최근 웨이브에서 공개된 SF 단편 시리즈 ‘SF8(에스에프 에잇)’이 MBC에서 방영된다.

오는 8월14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10시 1편씩 총 8주에 걸쳐 공개될 예정이다.

‘SF8’은 MBC와 한국영화감독조합(DGK), 웨이브(wavve)가 협업하고 수필름이 제작한 한국판 오리지널 SF 앤솔러지 시리즈로, 가까운 미래를 배경으로 기술발전을 통해 완전한 사회를 꿈꾸는 인간들의 이야기를 그렸다.

앨리스
휴먼 SF드라마 ‘앨리스’ 티저영상. /네이버TV 갈무리

◇김희선X주원 ‘앨리스’

드라마 앨리스는 죽음으로 인해 영원한 이별을 하게 된 남녀가 시간과 차원의 한계를 넘어 마법처럼 다시 만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는다.

휴먼 SF드라마를 표방하는 이 작품은16부작으로 구성됐으며 오는 8월 14일부터 SBS에서 방영 예정인 금토드라마다. ‘앨리스’는 여신 미모의 소유자 김희선이 시간여행의 비밀을 밝히는 괴짜 물리학자 ‘윤태이’ 역을 맡으며, 우수에 찬 눈망울로 뭇 여성들의 심금을 자극하는 주원이 형사 ‘박진겸’ 역을 맡는다.

◇한동안 잠잠했던 ‘막장 드라마’

이제는 어엿한 드라마의 한 장르로 자리매김한 ‘막장 드라마’도 예고됐다.

올 하반기에는 ‘왔다! 장보리’ ‘내 딸, 금사월’ ‘언니는 살아있다’ ‘황후의 품격’ 등으로 ‘막장드라마계 헨델’로 불려온 김순옥 작가의 신작을 만나볼 수 있다.

‘막장 대모’ 김순옥 작가가 오는 8월께 방영이 예정된 SBS TV 드라마 ‘펜트하우스’로 돌아온다. 배우 엄기준과 봉태규가 주연을 맡은 ‘펜트하우스’는 상류사회 입성을 향해 인생을 걸고 질주하는 한 여자의 욕망과 모성, 부동산 성공 신화를 그린 드라마다. 요즘 최대 화두인 부동산과 사교육 문제를 어떤 시선으로 다룰지 주목된다.

청춘기록
tvN 새 월화드라마 ‘청춘기록’ 티저영상. /네이버TV 갈무리

◇꿈을 향한 청춘들의 이야기

청춘들의 현실과 연애사를 담은 청춘드라마는 어떨까.

먼저 ‘심쿵 주의보’ 박보검의 입대 전 마지막 드라마가 될 ‘청춘기록’이 하반기 안방극장 문을 두드린다. 오는 9월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월화드라마 ‘청춘기록’은 저마다의 꿈을 갖고 질주하는 청춘들의 이야기를 담았다. 꿈꾸는 것조차 사치가 되어버린 이 시대의 청춘이 저마다의 방식으로 꿈을 향해 나가는 모습으로 설렘과 공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제작비만 약 140억원으로 알려져 화제를 모았던 이 작품은 청춘의 모습을 현실적으로 풀어낼 박보검, 박소담, 변우석의 만남이 관전 포인트다.

가수 겸 배우 배수지와 남주혁이 주연을 맡은 ‘스타트업’도 눈길을 끈다.

오는 10월 방영 예정인 tvN의 ‘스타트업’은 한국의 실리콘밸리 샌드박스에서 스티브 잡스를 꿈꾸며 스타트업에 뛰어든 청춘들의 성장기에 관한 드라마다.
/정희윤 기자 star@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