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담양
담양군 "상수도현대화 속도낸다"

담양군 “상수도현대화 속도낸다”
상수도관 내·외부조사
내달 4일부터 26개소 대상

담양군청
 

전남 담양군이 지역민들의 안전한 물 공급을 위해 상수도 시설들에 대한 전면적인 점검에 나선다.이는 지난해부터 추진중인 상수도 현대화사업에 일환이다.

담양군에 따르면 내달 4일부터 관망정비대상 산정을 위한 상수도 노후관 조사사업을 진행한다.

상수도 간접조사를 통해 분석된 노후관을 대상으로 직접적으로 상수도관을 절단, 내부 상태를 확인하고 절단된 시편은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으로 보내 정밀한 조사를 할 예정이다.

담양읍 및 창평면 일대 26개소를 조사할 예정이다. 조사는 창평면부터 순차적으로 진행한다.

이로인해 일부 주민들은 단수피해도 예상된다. 군은 단수지역 주민들을 대상으로 문자메시지 발송, 마을 방송, 전단지 등 단수 사전 안내에 적극 나서고 있다.

군 관계자는 “단수시간대에는 물 사용량이 많은 빨래나 샤워, 물청소를 삼가주시고, 물 사용이 많은 업소와 직수를 사용하는 곳에는 미리 물을 확보하기 바란다”며 “깨끗한 식수 공급을 위해서 시행하는 불가피한 조치인 만큼 군민여러분의 많은 양해와 협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부터 2023년까지 246억여 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는 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에는 블록시스템 구축과 상수도 관리운영체계 현대화, 노후관로 정비 등이 추진된다.

담양/이경신 기자 lks@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