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광주체고 ‘금빛 셔틀콕’ 날리다

광주체고 ‘금빛 셔틀콕’ 날리다
봄철종별배드민턴 여고부 우승
결승서 전주성심여고 3-1 제압
전대사대부고, 남고부서 동메달

clip20200802140026
제58회 전국봄철종별배드민턴리그전에서 여고부 단체전 우승을 차지한 광주체고 선수단.

광주체육고(교장 김성남)가 제58회 전국봄철종별배드민턴리그전에서 여고부 우승을 차지했다. 전대사대부고가 남고부 동메달을 획득했다.

광주체고는 지난달 31일 경북 김천에서 막을 내린 종별배드민턴대회 단체전 결승에서 여자단식 세계랭킹 9위 안세영(3년)과 청소년 국가대표 유아연(3년)을 앞세워 전주성심여고를 3-1(2-1 2-0 0-2 2-0)제압했다.

첫 주자로 나선 유아연은 전주성심여고 김유정(2년)을 2-1(21-14 11-21 21-18)로 꺾으며 기분 좋은 출발을 알렸다. 이어 안세영도 이혜원(2년)을 2-0(21-9 21-6)으로 가볍게 꺾고 승기를 잡았다. 3세트 복식에서 최하람·정은영(3년)이 고은아·임원경에 0-2(10-21 9-21)로 졌지만 4세트 복식에 나선 안세영·유아연이 김유정·이혜원을 2-0(21-15 14-4)으로 제압하며 우승을 확정지었다.

clip20200802140122
제58회 전국봄철종별배드민턴리그전에서 남고부 단체전 동메달을 획득한 전대사대부고 선수단.

남고부에선 전대사대부고가 준결승에서 당진정보고에 2-3으로 아깝게 패해 아쉽게 결승행 티켓을 놓쳤다. 하지만 코로나19로 인해 뒤늦게 치러진 올 시즌 개막전에서 동메달을 차지하는 성과를 맺었다.

8강에서 광명북고를 3-1(1-3 2-0 2-0 2-0)로 꺾고 4강에 진출한 전대사대부고는 당진정보고를 상대로 두세트를 연속 내준 뒤 복식에서 두 세트를 가져왔으나 마지막 단식을 넘지 못했다.

전대사대부고는 1세트에서 장수혁(3년)이 나서 고세영에 0-2(21-23 10-21)로, 2세트에서 권형민(3년)이 김성재에 0-2(13-21 13-21)로 패했다.

하지만 3세트에서 김재현-노진성(2년)이 당진정보고 이병진-진용을 상대로 2-1(11-21 21-19 21-16) 승리를 거뒀고, 이어 4세트에서는 안윤성(2년)-나광민(3년)이 김순현-조성민을 2-1(19-21 21-16 21-11)로 제압하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마지막 5세트는 국가대표인 김재현과 진용의 맞대결이 펼쳐졌으나 김재현이 0-2(5-21 10-21)로 패했다.
/김명식 기자 msk@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명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