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목포
김영재 마술여행 대표 이웃사랑 ‘훈훈’
김영재 마술여행 대표 이웃사랑 ‘훈훈’

공연 수익금 30%·마스크 2천장 기부

목포
이웃사랑을 실천하는 김영재 마술여행 대표가 최근 마술 공연을 펼치고 있다./목포시 제공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경기가 어려운 시기임에도 나눔을 실천하는 김영재 마술여행 대표가 지역사회에 귀감이 되고 있다.

16일 전남 목포시에 따르면 김 대표는 지난 2006년 목포 마술여행 아카데미를 오픈해 지역사회와 소통하며 청소년 흡연, 학교폭력, 자살 등 민감한 소재를 신기하고 재밌는 마술과 함께 접목해 교훈을 주는 마술공연을 펼치고 있다.

공연에서 얻어지는 수익금은 취약계층을 위해 30% 기부하고 있으며, 재능기부로 무료공연을 하는 등 꾸준한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지난 11일에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마스크 2천장(80만원 상당)을 목포복지재단을 통해 목포시에 지정기탁 하며 또 한번 선행을 펼쳤다.

김 대표는 “장기간 지속되는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상황이지만 지역민들의 선한 영향력이 함께 힘을 모으면 반드시 극복 할 수 있다고 믿으며 작은 정성이지만 이번 나눔을 실천하게 됐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경기가 어려운 시기임에도 힘든 이웃을 먼저 생각하며 나눔 활동에 앞장서 주시는 마술여행에 감사드린다”며 “기탁된 마스크는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회복지시설에 전달될 계획이다”고 밝혔다.
목포/김정길 기자 kjk@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