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관광 맛집 멋집
<광주 맛집 달정원>비주얼과 맛 동시에 갖춘 브런치카페

<광주 맛집 달정원>비주얼과 맛 동시에 갖춘 브런치카페
광주 동구 대인동 달정원
리코타치즈샐러드·스테이크 ‘인기’
자두·감귤로 만든 수제쨈 입맛돋궈
단골들 애장품으로 각종 전시 열어

스테이크
채끝등심스테이크. /김다란 기자 kdr@namdonews.com

브런치하면 드라마나 영화 속 주인공들이 주말 늦은 아침을 여유롭게 즐기는 식사장면이 떠오른다. 보통 아침 식사 때 회담을 하면서 가볍게 먹는 식사를 뜻했지만, 지금은 일상 속에서도 자주 먹는 음식이 됐다. 광주 동구 대인동에는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가볍게 식사와 커피, 차를 즐길 수 있는 브런치카페가 있다. 바로 달정원이다.

대인동에서 4년째 운영 중인 달 정원은 가게 입구에 들어서면 가게 상호에 잘 어울리는 달 모양이 그려진 노란 간판이 제일 먼저 눈에 띈다. 달 정원은 주인장 용희경(56·여)씨가 우연히 하늘에 뜬 동그란 보름달을 보고 난 후 감명을 받아 지은 이름이다.

내부에 들어서면 갖가지 소품과 미대를 졸업한 주인장의 안목이 느껴지는 그림 등이 아기자기하게 자리를 잡고 있다. 동구 예술의 거리 내에 있는 ‘달정원’은 문화 예술인과 예술 애호가들이 많이 찾는다.
 

수제리코타치즈샐러드
리코타치즈샐러드와 빵과 수제쨈. /김다란 기자 kdr@namdonews.com

브런치는 브랙퍼스트(Breakfast)와 런치(Lunch)의 합성어다. 사전적 의미는 아침때 회담을 하면서 가볍게 먹는 식사로 보통 아침 식사보다는 가볍지 않으나 회식용의 식사로서는 가벼운 편이다.

달 정원은 샐러드와 팬케이크 등 가벼운 메뉴부터 파스타와 스테이크 등의 식사류까지 다양한 메뉴를 판매하고 있다. 이 집의 대표메뉴는 리코타 치즈 샐러드와 채끝등심 스테이크다. 특히 스테이크를 주문하면 나오는 고소한 빵과 자두와 감귤로 만든 수제 쨈의 새콤달콤함은 식전 입맛을 돋워준다. 쨈은 설탕이 많이 들어가지 않아 달지않지만 과일의 풍미가 기분좋게 느껴진다. 스테이크는 풍부한 육즙으로 부드러운 식감을 자랑하는데 함께 나오는 밥 위에 고기를 얹어 계란노른자를 터트려 먹으면 환상의 궁합을 자랑한다.
 

KakaoTalk_20210106_181121764_02
빵과 수제쨈(감귤·자두). /김다란 기자 kdr@namdonews.com

또 다른 인기 메뉴인 리코타치즈샐러드도 별미다. 매일 아침 만들어지는 탓에 신선함이 돋보인다. 치즈의 깊은 맛과 양상추가 잘 어우러진다. 이 집은 수제청과 지츠, 피클 등 주인장이 직접 정성을 들여 만든 것들이 많다. 특히 직접 만든 채소 피클도 간이 세지 않아 전체적으로 부드럽게 잘 어울린다.

달정원은 단골손님들이 많은 편이다. 최근에는 코로나 19로 지친 시민들에게 작은 위안거리를 제공하자는 취지에서 단골손님들이 카페 내부에서 자신들이 소장한 미술 작품들을 공유하는 작은 위로의 무대를 마련하기도 했다.

주인장 용씨는 “단골 손님들이 코로나19로 손님들이 줄어든 것이 너무 아쉽다면서 자신들의 소장품들을 가지고 와서 전시하는 작품전을 마련해줬다”며 “힘든 시기에 서로 마음으로라도 나누려고 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이번 전시를 시작으로 ‘달정원 연가’ 시리즈 전을 이어갈 계획이다.

특히 3월 즈음에는 코로나19로 여러 가지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자신의 자리를 꿋꿋하게 지켜나가는 이들에게 심리적으로라도 아름다운 정서를 선물할 수 있는 꽃을 주제로 한 전시를, 5월에는 ‘오월 광주’의 의미를 살려 예술로 승화한 오월 작품 전시도 계획하고 있다.
/김다란 기자 kdr@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다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4
전체보기
  • 보배 2021-01-12 15:17:37

    달정원 너무너무 맛있는 집~~^^
    그중 최고는 스테이크 정식 부드러운 고기에 각종야채와. 함께. 계란 반숙 톡 터트려 먹는 재미게 솔솔
    맛집중   삭제

    • 까리따스 2021-01-12 12:09:29

      활짝 터져버린 폭죽초꽃에 빠져 들어간 달정원
      도심한가운데 정원에 앉아 먹는 기분이드는 곳이다.
      시내나갈때는 일부러 들려서 밥먹고 차마시고 수다떠는재미가 있다
      아마도 사장님의 여유있는 맘씨에서 나오는 미소 때문인가보다~~^^
      여러분들도 한번 들려보세요♡
      기사보고 반가움에 적어봅니다   삭제

      • 두산맘 2021-01-11 19:17:09

        시내나가면 꼭 한번씩 들리는 맛집인데 기사에 나온것을 보니 정말로 반갑네요~~ 우리만의 공간이었는데ㅋㅋ 이렇게 알려지니 좋아해야할지 말아야할지ㅋㅋ 달정원 사장님께서는 화초를 잘 가꾸시고요 정말 친절하시고 좋아요~~ 정말 강추합니다ㅎㅎ   삭제

        • 관오당 2021-01-07 18:57:52

          광주하면 예술 맛
          그 광주, 예술의 거리에 걸맞는
          그림도 감상하고
          맛갈스런 음식과 차를 마시며
          잠시 여유를 즐길 수 있는 그런
          멋진 카페입니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