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빛가람 혁신도시
한전, 파워체크 모바일 서비스…1만호 달성

한전, 파워체크 모바일 서비스…1만호 달성
정전정보 예측·사고 예방
가입 고객 대상 이벤트 진행

한전 모바일서비스
한국전력이 출시한 ‘파워체크 모바일 서비스’ 회원가입 1만호를 달성했다. 사진은 파워체크 모바일 서비스 포스터. /한국전력 제공

한국전력은 ‘파워체크 모바일 서비스’가 출시 이후 2개월 만에 회원가입 1만호를 달성했다고 11일 밝혔다.

한전은 이를 기념해 11일부터 내달 26일까지 가입 고객을 대상으로 추천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파워체크 모바일은 한전 전력연구원에서 개발한 e-IoT 플랫폼을 기반으로 빌딩, 공장, 상가 등 대형 전력설비 운영에 필요한 전기품질, 전기안전 정보를 모바일로 제공하는 서비스이다.

지능형 전력계량시스템(AMI)의 빅데이터 분석과 인공지능 기술의 융합으로 전기안전관리 업무에 최적화된 솔루션을 제공해 현장에서 점검업무를 수행하는 전기안전관리자들에게 인기가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고압아파트의 경우 매년 여름과 겨울 냉난방 시스템의 과부하로 정전사고가 반복적으로 발생하는데, 이 서비스를 통해 전력 데이터를 분석해 정전정보를 사전에 예측하고 위험경보를 발송해 줌으로써 사고예방을 할수 있다.

특히 최근 전기안전관리자들이 장기화된 코로나 사태로 점검일정 협의 및 현장 방문에 어려움을 겪는 경우가 많지만, 이 서비스 활용시 24시간 원격 설비점검이 가능해져 업무를 보다 편리하고 효율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한전 관계자는 “고객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감사한 마음을 담아 이벤트를 준비했다”며 “앞으로 파워체크 모바일을 통해 안전하고 편리한 전력설비 관리업무를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중·서부취재본부/김영창 기자 seo@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