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KBO, 부정행위 제재 기준·근거 세분화
KBO, 부정행위 제재 기준·근거 세분화

KBO
한국야구위원회(KBO)는 19일 구성원들의 불법 베팅 행위에 관한 제재 기준과 근거를 세분화하겠다고 밝혔다.

이는 최근 일부 선수가 불법 인터넷 도박 등 부정행위를 저지른 것에 따른 후속조치다.

KBO는 제재 기준과 근거를 세분화해 규약에 명시할 예정이다. 또한 KBO는 조사위원회의 권한을 강화하는 등 제재 규정의 실효성을 제고할 계획이다.

KBO 관계자는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KBSA)와 연계해 아마야구 선수들이 프로 입단 이전부터 스포츠 윤리 교육을 지속해서 받을 수 있도록 할 예정”이라며 “올해엔 전 구단이 국내에서 전지 훈련을 시행하는 만큼, 스프링캠프 기간 현장 교육을 추가로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최근 두산베어스에서 뛰던 투수 정현욱과 포수 권기영은 스포츠토토에 베팅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물의를 빚었다. /안세훈 기자 ash@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세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