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광주 종목단체 회장선거 마무리 단계
광주 종목단체 회장선거 마무리 단계

69개 종목 중 61개 선출 완료

타 시도 비해 원활하게 진행

광주광역시체육회는 2021 종목단체 회장 선거에서 전체 69개 종목(정·준회원단체, 탈퇴 요청 종목 제외) 중 61개 종목이 차기 회장을 선출해 타 시도에 비해 원활하게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종목단체 선거는 2016년 체육단체 통합선거 이후 두 번째로 진행되는 선거로 우리시 종목단체를 4년간 이끌어갈 대표를 뽑는 중요한 자리이다.

선거에서 당선된 61개 종목단체 중 신규 단체장은 축구(최만희), 럭비(정삼흥) 등 28개 종목이다. 전갑수(배구), 태권도(이영석) 등 33개 종목단체는 기존 회장이 연임해 협회를 운영하게 된다.

체육회는 이외 자전거 등 8개 종목단체에서 현재 선거를 진행하고 있으며, 이른 시일 안에 선거가 종료될 수 있도록 계속적으로 확인하고 있다.

김창준 시체육회장은 “현재 종목별 사정 및 코로나-19 상황 등으로 선거가 완료되지 못한 일부 종목에 대해서는 협회와 소통해 이른 시일 안에 선거가 완료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며 “향후 회장 인준 등 시체육회가 진행해야 할 행정절차 또한 빠짐없이 진행하여 차기 집행부가 안정적으로 종목단체를 이끌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돕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 종목단체 회장 임기는 해당 종목별 2021년 정기총회일 전일까지 이며, 신임 회장은 정기총회일 부터 임기가 시작된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명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