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동부취재본부
여수 ‘오동도·박람회장’ 한국관광 100선
여수 ‘오동도·박람회장’ 한국관광 100선

2015년부터 4회 연속 선정

여수 오동도
여수 오동도/여수시 제공
전남 여수시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에서 선정한 ‘2021~2022 한국관광 100선’에 ‘오동도’와 ‘여수세계박람회장’이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이 두 곳은 2015년부터 한국관광 100선에 4회 연속 선정됐다.

한국관광 100선은 한국인은 물론 한국을 찾는 외국인들이 꼭 가볼만한 대표 관광지 100개소를 2년에 한 번씩 선정해 홍보하는 사업이다.

선정은 지난 2019~2020 선정지를 비롯해 지자체 추천 관광지, 최대 방문 관광지 중 선별된 198개소를 대상으로 1차 서면평가와 2차 현장점검, 3차 최종 선정위원회의 엄격한 심사를 거쳐 결정된다.

이번 선정으로 오동도와 여수세계박람회장은 앞으로 2년 동안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우수관광지로서 대한민국 여행관광정보 홈페이지와 각종 기념품, 홍보물을 통해 전 세계와 전국 관광안내소에 홍보된다.

한려해상국립공원 오동도는 각종 희귀수목과 기암절벽이 절경을 이루며 매년 3~4월 경 붉은 동백이 만개하면 바다위의 꽃 섬으로 관광객들의 마음을 설레게 한다.

여수세계박람회장은 2012여수세계박람회로 전 세계에 여수를 널리 알린 곳으로, 다양한 해양레포츠와 빅오쇼 등 화려한 볼거리로 관광객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여수시 관계자는 “두 곳이 한국 대표 관광지로 선정됨에 따라 코로나19로 인해 다소 주춤했던 관광사업의 활성화가 기대된다”면서 “천혜의 자연과 다양한 관광 인프라를 갖춘 여수시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관광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동부취재본부/장봉현 기자 coolman@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봉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