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닥터Q 치과
이제는 틀니가 아닌 임플란트 시대

사람이 나이가 들어 노화하거나 불의의 사고로 치아를 상실하게 되면 대개의 경우 인접치아를 갈아서 브릿지(의치)로 보철하므로써 원래의 음식물을 씹는 기능을 회복할 수는 있겠지만, 건강한 인접치아를 갈아야 한다는 것이 문제이다. 따라서 인접한 치아를 손상시키지 않고 상실된 치아만 수복할 수 있다면 그것보다 더 좋은 방법은 없을 것이다.

치과 임플란트를 이용하면 인접치아의 손상이 없이

   
 
상실된 자연치아를 회복 할 수 있다. 치아가 상실 된 후 그대로 오랫동안 방치 하게 되면 상실된 부분의 잇몸뼈가 흡수되면서 잇몸과 얼굴모양이 변형되는 부작용이 올 수 있는데, 상실 된 후 빠른 시간 안에 임플란트 치료를 받게 되면 그러한 부작용을 예방할 수 있다. 또한 상실 된 후 오랜 기간 방치하여 얼굴이나 잇몸의 변형이 이미 온 경우에도 자가골 이식 등의 여러 가지 술식의 발전으로 원래 치아가 있을 때와 같은 정도로 치료가 가능해졌다.

임플란트란 상실된 치아 부분에 인공 치아를 심는 인공 대치물을 말하며 주로 인체 거부 반응이 없는 타이타늄(titanium) 금속을 사용하여 뼈(치조골)속에 유착 시킨 후, 그 위에 보철물을 고정시켜 치아의 원래 기능을 회복 시켜주는 치과시술이다. 치아가 빠지면 다른 어떤 치료보다도 우선적으로 임플란트를 생각 할 정도로 탁월한 치료로 각인되어 가고 있으며 점차 보편화 되어 가고 있다. 임플란트의 목적은 치아가 손실되거나 상실되었을 때, 치아의 기능, 형태적인 심미성, 저작의 편안함, 정확한 발음, 전체적인 구강의 건강을 회복하는 데에 있다.

오래도록 씹는 즐거움을 만끽하려면 임플란트는 시술 후 관리가 중요하다. 자연 치아에 치주염이 생기는 것과 마찬가지로 세균막인 '플라그'가 생길 수 있고, 이것을 닦아내지 않으면 임플란트를 둘러싸고 있는 잇몸 뼈를 파괴시킬 수 있다. 신경이 없기 때문에 통증을 느끼지 못해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더 심각하게 파괴가 진행 될 수 있다. 특히 주의해야 할 사항은 담배와 칫솔질이다. 담배는 일산화탄소 성분이 잇몸과 잇몸뼈의 혈류를 방해해 임플란트가 잇몸뼈에 고정되는 것을 막는다. 또한 잘못 된 양치습관은 임플란트에 안 좋은 영향을 주는데 칫솔을 45도 정도로 눕혀 임플란트와 잇몸 사이에 작은 골에 끼워 넣고, 제자리에서 가볍게 회전을 한 후 밑으로 흘러내리듯 쓸어주는 칫솔질이 바람직하며 치실을 사용하는 것도 추천한다.

서울OK치과 장원익 원장은 “임플란트는 잘 알려져 있지만, 정작 어떤 사람에게 필요한지 모르는 경우가 많다. 틀니는 씹는 힘이 좋지 않고 잇몸이 헐어서 고기와 같은 음식을 마음대로 먹기가 불편하다. 또, 사고로 인해 치아를 상실하거나 충치로 발치 했을 경우 자연치아 역할을 대신할 인공치아를 만들어 주는 시술이 바로 임플란트”라며, “임플란트는 고도의 전문화된 검사, 임상경험이 필요하다. 풍부한 임상경험을 갖고 있는 의료진 그리고 진단과 치료계획 수립이 세밀한 병원을 찾아야 한다. 특히, 치아 사이 공간이 부족한 경우, 뼈가 부족한 경우, 전신질환이 있는 경우 등의 난이도 있는 치료대상은 전문의의 식견에 따른 치료계획이 시술의 성공을 좌우한다”고 조언한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