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릴레이인터뷰
여수시 박춘걸 건축행정팀장건축구조 공학박사 학위 취득 ‘화제’

전남 여수시 공무원이 주경야독으로 박사학위를 취득해 화제다.


   
▲ ▲ 여수시청 박춘걸 팀장

주인공은 여수시 건축과 박춘걸<사진> 건축행정팀장으로 최근 조선대 대학원에서 건축구조 공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박 팀장이 박사학위를 딴 논문은 ‘석조 문화재의 구조적 보강 특성에 관한 연구’로 이 같은 연구는 지난 2005년 문화재 담당업무를 수행할 당시 목조와 석조로 지어진 우리나라 건조물 문화재 구조안전에 대한 이해와 구조전문가가 거의 없음을 인식한 데서 비롯됐다.

그는 석조문화재가 외부 환경에 수백 년 동안 노출돼 석재의 풍화현상, 석재 적층의 불합리·불균등에 의해 균열과 변형이 발생되는 경우 신석재로 교체하면 역사적 가치가 상실되는 국가지정 석조문화재의 특수성을 고려, 구조적 보강방법을 실험을 통해 규명했다.

이 연구는 석조문화재의 구조적 보강에 대한 창의적이고 실용적인 연구로 학술적으로도 완성도가 높은 우수한 논문으로 평가되고 있다.

박 팀장은 “행정업무에서 알게 된 문화재의 공학적 문제점을 해결하고 문화재를 보존하기 위해 시작한 첫 걸음이 결실을 얻게 됐다”며 “가족과 동료직원들의 도움이 있었기에 논문을 완성할 수 있었다”고 고마움을 표시했다.
 


< 여수/백충화 기자> choong@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종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