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IT/과학
데이콤도 시외전화 요금 정액제 실시

데이콤이 KT에 이어 시외전화요금에 대해 정액요금제를 실시한다.
데이콤(대표 박운서)은 27일부터 데이콤 시외전화 가입자가 월평균 전화요금에 일정한 금액의 추가요금만 내면 시외전화를 마음껏 이용할 수 있는 요금정액제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데이콤의 시외전화 요금정액제는 월평균 통화료에 따라 1만원 미만 사용자의 경우 1천원만 추가로 부담하면 이용시간과 이용횟수에 제한 받지않고 무제한으로 통화할 수 있다. 이번 시외전화 요금 정액제가 도입되더라고 데이콤 고객은 30km이내 1대역 구간에선 시내전화 요금이 적용돼 KT와 동일하지만 30km이상의 구간에선 종전과 마찬가지로 3%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 데이콤은 연말까지 전화(082-100)와 인터넷을 통해 요금정액제 신청을 접수한다.

남도일보  webmaster@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도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