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목포
목포시, 목포역 철도시설 재배치 용역 중간보고

목포시, 목포역 철도시설 재배치 용역 중간보고
역사 신축 등 기본 구상안 마련

목포
목포시는 최근 목포역 철도시설 재배치 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하고 기본 구상안 마련에 집중했다. /목포시제공

전남 목포시가 목포역 철도시설 재배치와 대개조를 위한 기본 구상안 마련에 본격 나섰다. 목포역은 지난 1913년 개통한 이후 1979년 7월 신축된 뒤 2004년 4월 KTX 운행으로 증축됐다. 하지만 노후되고, 비좁아 개선이 필요한 상황이다.

시는 최근 김종식 목포시장을 비롯, 김원이 국회의원, 도ㆍ시의원, 관련 분야 전문가 및 관계 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목포역 철도시설 재배치 및 기능개선 구상을 위한 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용역의 주요 과제는 ▲목포역 철도시설 재배치 방안 ▲목포역사 신축방안 대안 제시 ▲시민의 숲 광장 조성 ▲통합환승센터 설치 ▲주차장 조성 방안 ▲기타 부대시설 및 여객 편의시설 설치 등이다.

참석자들은 목포역사 신축방안의 대안별 전략과제들에 대해 타당성 및 실현 가능성 등 의견을 나눴다. 시는 구체화된 의견은 시민 의견수렴, 관계기관 협의, 자문단 회의 등을 지속 실시해 실행력을 강화한 후 2차 중간 보고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김종식 시장은 “공청회 등 다양한 방법으로 시민 의견 수렴 과정을 거쳐 목포역을 목포시민에게 편의를 제공하는 주민 친화적인 공간으로 구성해 가치와 활용도를 높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타당성 있는 기본 구상안을 마련한 뒤 중앙부처, 국가철도공단 등 관계기관 등을 방문해 국가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다.
목포/김배원 기자 kbw@namdonews.com


 

김배원 기자  kbw@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배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