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화순
화순군, 어린묘 심는 기계 시연회

화순군, 어린묘 심는 기계 시연회
밭작물도 농기계 대여 활성화 기대

화순 농기계 시연회
화순군은 최근 한천면 오음리 일대에서 다목적 채소 이식기를 활용해 어린묘를 기계로 심는 시연회를 진행했다. /화순군 제공

전남 화순군은 최근 한천면 오음리 일대에서 농업인 등 관계자 15명이 참석한 가운데 다목적 채소 이식기를 활용해 고추와 옥수수 어린묘를 기계로 심는 시연회를 진행했다.

밭작물 농작업 중 정지작업 등은 대부분 기계화가 됐지만, 인력과 시간이 많이 드는 종자 파종, 어린묘 심기, 수확 작업 등의 기계화는 아직 미흡한 실정이다.

또한, 트랙터 등 다목적 농기계와 달리 파종·정식·수확용 농기계는 연간 사용 횟수가 많지 않고 가격도 비싸 농가에서 구입해 사용하기에는 부담이 크다.

이에 화순군은 파종·정식·수확용 농기계를 구입해 농업기계 임대사업소에 배치하고, 임대사업 활성화를 위해 이번 시연회를 개최했다.

시연회에 참석한 한 농업인은 “농기계 구입을 망설이고 있었는데 이렇게 농기계를 임대하고 사용 방법 등에 관해 교육해주니 앞으로 더 편하게 작업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화순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농업기계 임대사업소는 밭작물 기계화율을 높여 고령·여성 농업인도 쉽게 농사지을 수 있는 여건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농가의 작업시간 단축, 경영비 절감 등을 위해 사업을 더욱더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중·서부취재본부/양준혁 기자 yjh@namdonews.com


 

양준혁 기자  yjh@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준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