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IT/과학
휴대폰 요금 10월에 조금 내릴듯

LG텔레콤의 요금인하 이후 각 업체들의 휴대폰 요금이 오는 10월중 소폭 인하될 것으로 보인다. 이상철 정보통신부 장관은 지난 5일 “휴대폰 요금인하에 부정적이지 않다”면서 “다만 이동전화 사업자들의 이익이 얼마나 났는지, 이익이 어디로 쓰여졌는지 면밀하게 검토중이어서 그 폭은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 장관은 이어 “기업들의 이익을 모두 요금인하로 상쇄할 경우 경영합리화의 목적이 없어진다”면서 “통신사업자들의 투자 활성화 등을 다각적으로 검토, 9월중 요금인하 폭을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따라 정통부는 10월중 휴대폰 요금을 인하하더라도 소폭에 그칠 것으로 보인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도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