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진도
진도군, 도시재생 뉴딜사업 최종 선정
진도군, 도시재생 뉴딜사업 최종 선정

내년부터 3년간 총사업비 115억 확보

진도
전남 진도군 진도읍 2020년 도시재생 뉴딜사업지. /진도군 제공
전남 진도군은 진도읍 일원이 국토부의 2020년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내년부터 3년간 총사업비 115억원의 예산을 확보했다.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선정된 진도읍 성내·남동·쌍정·교동리 일원은 오랫동안 인구감소와 건축물 노후화로 주거재생과 기초생활 인프라 부족, 마을 공동체 회복 등이 시급한 지역이다.

그동안 도시재생지원센터를 설립, 주민 교육·홍보, 전문가 자문 등 주민과 자치단체 등 여러 지원조직이 협력해 지역 내 사업을 발굴해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을 위해 노력했다.

사업 선정으로 ▲ 옥주길 활성화 사업 ▲ 남동골 주거환경개선사업 ▲ 아라리청년창작소 조성 ▲ 정주 여건 개선과 마을 경관 되살리기 등 다양한 사업이 추진된다.

군은 지난해에도 국토부 ‘도시재생 인정사업’에 선정돼 64억원을 확보한 데 이어 이번에 추가로 115억원을 확보해 진도읍 도시재생 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게 됐다.
진도/하강수 기자 hgs@namdonews.com



하강수 기자  hgs@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강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