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박주선 부의장, 동ㆍ남구 국비 2천4억 확보
박주선 부의장, 동ㆍ남구 국비 2천4억 확보

국회의 예산 심의 과정서 413억 증액시켜

국회부의장인 국민의당 박주선(광주 동구남구을) 의원은 6일 2018년 광주광역시 동구ㆍ남구 지역발전 예산 2.004억원을 확보했고, 이중 413억원의 예산은 국회 예산 심의과정에서 증액됐다고 밝혔다.

6일 새벽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2018년 예산 중 광주광역시 동구ㆍ남구 지역발전 예산은 총 2,004억원이다.

세부내역을 살펴보면, ▲국립아시아문화전당 및 문화예술지원 등 문화 예산 675.5억원 ▲광주순환도로, 도시철도 2호선 등 교통 예산 518억원 ▲도시재생 예산 250억원 ▲무등산국립공원 관리 127억원 ▲감염병 전문병원 설립 및 동구건강생활지원센터 확충, 용연정수장 고도정수처리 설치 등 복지 예산 147.6억원 ▲남광주시장 현대화 및 조선대 창업선도대학 육성 등 일자리 예산 75.4억원 등 지역발전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예산이다.

국회 부의장으로서 예산안 심의과정에서 추가로 확보한 예산은 413억으로 신규사업 137.8억원과 증액예산 275.5억원이다.

신규사업의 세부내역은 ▲원도심재생뉴딜사업 100억원 ▲문화전당~월봉서원 연계 문화기반 구축 20억원(문화전당권) ▲동구건강생활지원센터 확충사업 6.8억원 ▲남구 생활자원 회수센터 설치 1억원 등이다.

특히 당초 477억원이 배정됐던 아시아문화전당 콘텐츠 개발 및 운영 예산은 75.5억원 늘어난 552.5억원으로 확정됐으며, 광주순환고속도로 건설 역시 기존의 103억에서 200억원 늘어난 303억원으로 확정되어 아시아문화전당 컨텐츠 부족과 광주교통 문제를 해결하는데 크게 기여하게 됐다.

박주선 부의장은 “광주를 명실상부한 아시아문화중심도시로 만들기 위해서는 아시아문화전당을 대표하는 킬러콘텐츠의 육성이 중요하다”며, 단일사업으로서 8천억원이 투입된만큼 광주와 문화전당이 관광객 유치, 일자리 창출, 아시아 문화 교류와 창작의 장소로 활용될 수 있도록 물심양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서울/장여진 기자 jyj@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여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