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광양
정현복 광양시장, 평화의 소녀상 건립 동참
정현복 광양시장, 평화의 소녀상 건립 동참

작년 광양시 인구수 기준

15만5천857원 전달

광양
정현복 광양시장이 최근 시 접견실에서 광양 평화의 소녀상 건립 추진위원회가 전개하고 있는 모금운동에 동참했다고 11일 밝혔다.

정 시장이 이날 기탁한 금액은 15만5천857원으로 이는 2017년 12월 말 광양시 인구수 기준으로 알려졌다.
<사진>

정현복 광양시장은 “우리 시에도 역사를 기억하고 바로 세울 수 있는 평화의 소녀상 건립이 추진되고 있어 뜻 깊게 생각한다”며, “광양시민 한 분 한 분의 마음을 함께 담는다는 의미에서 15만5천857원을 기탁하게 됐다”고 말했다.

추진위원회 관계자는 “현재까지 모금운동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으며, 현재까지 약 7천600만원이 모아졌다”며, “향후 모금 목표액을 달성하더라도 2월 23일까지는 모금운동을 진행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광양 평화의 소녀상 건립 추진위원회’는 정현복 광양시장과 정인화 국회의원, 송재천 시의회의장, 임원재 광양교육청교육장을 명예대표로 추대했으며, 지난해 10월 24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발족식을 갖고 8천만원 모금을 목표로 활발한 활동을 펼쳐왔다.

추진위원회는 지난 4일 대표자회의를 통해 소녀상 건립 작품을 선정했으며, 소녀상 건립 장소는 시민 여론을 수렴해 최종 확정한 후 오는 3월 1일 건립할 계획이다.

광양/김현수 기자 khs@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