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연예
소유진, ‘돈’ 보고 결혼했다? 부모님까지 오해했을 정도..

세 아이의 부모가 된 소유진과 백종원의 러브스토리가 새삼 관심이다.

백종원은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 출연했을 당시 "15살 연하와 만난다고 했을 때 집에서 완전 경사가 났다. 연예인이라는 말에 얼굴빛이 변하시긴 했지만 만나자마자 소유진을 마음에 쏙 들어하셨다"고 소유진과의 결혼 과정을 언급했다.

사진=KBS2 방송캡처

백종원은 "하지만 장모님은 딸이 혹시라도 돈 보고 결혼한다고 할까봐 반대하셨다"고 결혼 허락 전 소유진의 집에서 반대했다고 솔직히 고백했다.

이에 소유진은 “어머니께서 '우리 딸이 정말 사람을 보고 좋아했구나. 오해해서 미안하다'고 사과하셨다”고 말했다.

이어 소유진은 “아버지가 어머니보다 30살 연상이시다. 나이차 많은 부모님이 행복하고 한 번도 싸운 적도 없으셔서 나이 차이가 많이 나는 게 좋았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희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