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연예
‘인면조’ 등장에 SNS 뜨겁게 달아올라...‘평창올림픽 개회식 스타등극?’

인면조 평창올림픽 개회식에 등장한 가운데, SNS상에서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인면조는 사람 얼굴에 새의 몸을 하고 있는 동물로, 고문헌에서는 천 년을 산다는 장생의 동물로 등장한다. 인면조는 고구려 고분벽화, 백제금동대향로, 천왕지신총에서 찾아볼 수 있다.

9일 열린 평창올림픽 개회식에서 인면조는 1부 공연 당시 등장했다. 하지만 이목구비와 표정이 섬세하게 그려진 탓에 개회식을 지켜보던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트위터에서는 ‘인면조 너무’가 실트로 올라오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네티즌들은 “인면조 너무 시선강탈. 폐막식에서 또 나왔으면 좋겠다”, “인면조 표정 왜 저렇게 리얼한건데”, “인면조 무서워서 자꾸 생각난다”, “인면조 존재감 장난아니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효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