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목포
목포기독병원, 특수건강진단 평가 최고등급 획득
목포기독병원, 특수건강진단 평가 최고등급 획득

심사위원 총 4개 부문 73개 항목 평가

모든 분야 질 높은 의료서비스 제공

전남 목포기독병원이 2017년 특수건강진단 기관평가에서 최고등급인 S등급을 획득했다.

목포기독병원은 고용노동부가 지난달 10일 실시한 특수건강진단기관 206개 병원에 대한 2017년 평가 결과 목포기독병원이 최고등급인 S등급을 받았다고 11일 밝혔다.

목포기독병원은 보도자료를 통해 “목포기독병원과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강북삼성병원등과 43개기관(20.9%)이 우수기관인 S등급으로 평가 됐다”며 “그밖에 84개 기관(40.8%)이 A등급, 53개 기관(25.7%)이 B등급을 받았으며, 26개 기관(12.6%)은 최하위 등급인 C등급을 받았다”고 말했다.

이번 특수건강진단기관 평가는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과 외부 전문가들로 이뤄진 심사위원들이 진단 및 분석능력 진단결과 및 판정의 신뢰도 시설 및 장비 보유인력의 교육 및 능력개발 등 총 4개 부문 73개 평가항목에 대해 대상기관을 직접 방문 평가했다.

이어 고용노동부는 우수기관으로 평가받은 기관에 대해서는 2년간 정기 점검을 면제하는 등 인센티브를 부여하고, 가장 낮은 평가를 받은 기관은 해당기관은 물론 건강진단을 받은 사업장까지 점검하고, 해당사업장 대상으로 평가결과를 적극 안내하는 등 행정지도를 철저히 할 방침이다.

목포기독병원 김근호 대표원장은 “이번 특수검진기관평가에서 좋은 결과가 나온데 대해 직원들의 노고에 감사하며, 특수검진이 한 단계 업그레이드 돼 지역민들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을것으로 기대하며 모든 분야에서도 질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목포기독병원은 지난 2015년 건강증진센타를 확장, 최신형검진장비를 도입했으며, 2016년 2주기 인증에서도 높은 점수를 받았다

또한 2017년에는 폐렴 적정성 평가, 폐쇄성 폐질환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받았으며, 중환자실 적정성 평가에서는 전남지역 유일하게 2등급을 받아, 의료서비스의 질적 향상을 이루는 등 지역민들에게 신뢰를 받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목포/김정길 기자 kjk@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