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연예
한고은 남편, 쿨했던 프로포즈 어디갔나… 위축된 일상 '웃음'
사진=SBS

한고은 남편이 쿨했던 프로포즈 일화에 비해 위축된 일상 모습을 공개해 큰 웃음을 안겼다.

지난 6일 오후 방송된 SBS ‘동상이몽2’에 출연한 한고은 남편은 아내 한고은에게 4살 연하남다운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그는 아내 한고은의 말 한마디 한마디에 바로 반응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고은 남편은 만난 지 101일째 되는 날 쿨하게 프로포즈를 한 일화로 유명하다. 당시 술을 마시고 난 뒤 한고은의 집에서 일어나 “우리 결혼할래”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이날 인터뷰에서 한고은 남편은 아내의 성격에 대해 묻자, 다른 자리에서 말하면 안되냐고 아내의 눈치를 살짝 봤다.

곧 남편은 “아내 성격은 불같지만 뒤끝이 없다”고 언급했다. 이에 한고은은 “뒤끝이 없을 정도로 불같아서 뒤끝이 있을 수가 없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효성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