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연예
송종국에 대한 박잎선의 평가는? "가정밖에 몰랐던 사람"

사진=박잎선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박잎선이 전 남편인 송종국에 대한 솔직한 마음을 전했다.

11일 박잎선은 자신의 SNS에 장문의 글을 올렸다. 그는 "우리 셋. 올겨울 12월이면 5년 차다. 나 혼자 너희들을 돌본 시간. 참으로 인생이란 알 수 없는 것이 너희 아빠를 내려놓은 순간 나는 진짜 행복을 알아가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그가 잘됐으면 좋겠다"며 "미움도 시간이 흐르면 측은한 거구나"라고 송종국에 대한 마음을 고백했다. 이어 "너희는 누군가에게 해가 지날수록 좋은 사람이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앞서 박잎선과 송종국은 지난 2006년 결혼식을 올렸다. 이후 딸 지아와 아들 지욱을 낳고 행복한 가정을 꾸렸다. 하지만 지난 2015년 결국 합의 이혼하고 현재 박잎선이 두 아이를 책임지고 있다.

특히 이혼 당시 박잎선은 스포츠조선과의 인터뷰에서 송중국에 대해 이야기했다. 그는 "아이들 아빠도 운동도 열심히 하고, 가정 밖에 모르는 사람이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10년 차 결혼 생활을 하면서, 8년동안은 이렇게 행복할 수 있을까라는 생각이 들 정도로 단란한 가정이었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 2팀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