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연예
강남, 공개연애 부담스럽다 했는데..‘이번엔 인정할까?’

강남이 데뷔 이래 두 번째 열애설에 휩싸였다. 이번엔 결혼을 전제로 만난단다.

16일 한 매체는 강남과 스피드스케이팅 이상화 선수가 결혼을 전제로 만남을 이어가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한집살림

강남은 지난 2017년 유이와 열애설에 휩싸인 바 있다. 당시 유이 측은 열애사실을 부인했다가 데이트 사진이 공개되며 인정했다. 하지만 두 사람의 사랑은 오래가지 못했다.

강남은 이후 유이와의 결별 이후 “공개연애다 보니 부담스러워 헤어졌다. 개인적으로 여자친구 있어도 숨기는 스타일이 아니다. 들켜도 상관없다 생각했다. 미안한 마음이다”라며 안타까운 심정을 드러기도 했다.

지난해 11월 TV조선 ‘한집 살림’에서는 태진아가 강남의 며느리감으로 이상화를 점찍었다. 당시 이상화는 태진아와 강남의 집들이에 초대손님으로 등장했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 2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