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연예
'저스티스' 뜻-원작-몇부작-예고-인물관계도에 관심 폭발

사진=MBC

'저스티스' 최진혁이 허동원이 동생의 죽음과 관련된 것을 알게 된다.

18일 오후 방송되는 '저스티스'에서는 태경(최진혁)이 미제살인사건 당일 태주의 행적을 좇다 용의자 양철기(허동원)가 동생 죽음과 관련되어 있음을 확신하게 되는 모습이 그려진다.

연아(나나)는 양철기를 구속해 살인사건을 해결하려 하지만, 외압으로 난항을 겪고. 양철기를 출소시켜 동생 죽음의 진실을 파헤치려는 태경(최진혁)과 맞서게 된다.
 
한편 '저스티스'는 복수를 위해 악마와 거래한 타락한 변호사 이태경과 가족을 위해 스스로 악이 된 남자 송우용이 여배우 연쇄실종 사건의 한가운데서 부딪히며 대한민국 VVIP들의 숨겨진 뒷모습을 파헤치는 소셜스릴러다.

첫 방송부터 굵직한 주제로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불러모았다.

특히 방송 이후 '저스티스' 뜻에도 관심이 쏠렸다. 저스티스는 영어 단어로 JUSTICE, 공평성과 공정성, 사법 재판 등에 대한 뜻을 지니고 있다.

하지만 극의 제목인 '저스티스'는 어떤 의미를 지니고 있을지 더 지켜봐야할 것으로 보인다. 원작은 웹소설 '저스티스'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세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