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일보
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함평
함평군, 범죄피해자에 구조금 지원
함평군, 범죄피해자에 구조금 지원

심의위 개최…대상자 9명 최종 결정

함평군청
전남 함평군청 전경.
전남 함평군이 올해 총 800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범죄피해자 지원 구조금을 지급한다고 7일 밝혔다.

범죄피해자 지원제도는 범죄 피해 당사자나 그 가족 등에 대해 상담·치료비, 장례비, 위로금 등을 지원한 것이다.

이를 위해 함평군은 전날 청사 부군수실에서 범죄피해자 지원심의위원회를 개최하고 지원금 지급 대상자 총 9명을 최종 결정했다.

앞서 함평군은 지난 2016년 범죄피해자 지원 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해 ‘함평군 범죄피해자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하고 함평경찰서와 범죄피해자 심의위원회를 구성했다.

지난해에는 조례제정 이후 최초로 범죄피해가족 11명에게 총 600만 원의 구조금을 지급했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200만 원 증액된 800만 원의 예산을 확보해 주로 아동학대 등 친족 간 행해진 범죄피해자에게 지원금을 전달했다.

나윤수 함평군수 권한대행은 “범죄피해자가 아픔을 딛고 사회에 잘 적응하는 데 조그마한 도움이라도 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군은 의회·경찰서 등과 유기적으로 협력해 범죄피해자 지원 예산을 점차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함평/이경신 기자 lks@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