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연예
최고령 이충희 합류, JTBC ‘뭉쳐야찬다’ 시청률…미우새와 편차 줄여
최고령 이충희 합류, JTBC ‘뭉쳐야찬다’ 시청률…미우새와 편차 줄여

JTBC 예능 ‘뭉쳐야 찬다’ 지난 10일 방송에 ‘어쩌다 FC’ 역대 최고령 선수로 이충희가 출연 후배 선수들 못지 않은 열정으로 활약하며 시청률 상승에 공헌했다.

이날 수도권 시청률은 7.2%, 전국 시청률은 6.2% (TNMS, 유료가입)를 기록하며 수도권과 전국에서 모두 지금까지 ‘뭉쳐야 찬다’ 중 가장 높은 자체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결과 ‘뭉쳐야 찬다’는 방송시간대가 겹치는 동시간대 예능 1위 프로그램 SBS ‘미운우리새끼’와의 시청률 간격을 줄였다. 이날 ‘미운우리새끼’는 ‘뭉쳐야 찬다’와 반대로 1~3부 모두 전주 대비 시청률이 하락 했는데 ‘미운우리새끼’ 시청률 1부 시청률은 14.0%, 2부 16.8%. 3부 16.7%를 기록하며 각 각 한 주 전 보다 2.0%p, 1.9%p, 2.2%p 하락했다.


/오승헌 기자 namdoilbo@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승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